[휘페스타 essay]휘페스타 리저브,러스틱 라이프에 하이엔드를 더하다

조회수 273





‘아니, 대체 왜 시골에 들어가서 살려는 거야?

도시의 삶을 포기하고 살 수 있겠어?’

 

10년 전, 처음 양평 전원생활을 한다고 주위에 알렸을 때

모두들 한결같은 반응이었습니다.

도시와 너무 동떨어지는 삶을

택하는 것이 아니냐는 것이었지요.

 

걱정은 감사하지만, 결과는 NO!


이제는 많은 사람들이 부러워하고

‘나도 전원생활을 해보고싶다’라는 

마음이 들 만큼

전원생활은 매력적인 삶의 터전으로

인식이 바뀌었습니다.


 휘페스타두메향기 단지 세대



                                                   


이제는 러스틱 라이프가 대세 입니다.

올해 소비트렌드 중 하나로 꼽힌 러스틱 라이프는

2022년을 이끌 

10대 트렌드로 제시한 단어라고 합니다.


날것의 자연과 시골의 매력을 즐기면서도

도시 생활과의 고립이 아닌 

도시 생활에 여유와 편안함을 부여하는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이

바로 러스틱 라이프입니다.


휘페스타 두메향기 단지 세대


                                          

                                                           

거기에 휘페스타는 하이엔드를 더해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과 럭셔리한 삶이

 전원생활에 접목되면

휘페스타를 믿고 전원생활을 선택하신 분들이

더욱 자부심을 갖을 수 있다고 생각한 것이지요.

도시에서 누렸던 삶을 하나도 포기하지 않고도

전원생활의 여유로움에 

럭셔리가 공존하는 라이프스타일은

그야말로 최고의 삶이 되는 것입니다.

                                                                                                           



처음 휘페스타 대표는‘로컬 크리에이터’라는 이름으로

지역의 특성을 살려 사람들이 

전원생활 자체, 그리고 양평이라는 지역에

많은 관심을 갖게 하려고 노력했습니다.

그리고 현재는 ‘로컬 벨류 디벨로퍼’로서

지역의 가치를 올리려는 역할을 하고 있지요.


휘페스타 2차 단지 14세대


맛있는 음식도 먹어본 자가 먹을 수 있다고 하죠.

도시에서고 다양한 경험을 많이 해보고 살았으며,

실제로 전원생활에 10년 넘게 살고 있는 

노하우가 풍부한 휘페스타 대표는

도시와 시골, 그 두가지 삶의 방식의 어우러진다면

전원생활에서의 삶이 

더욱 조화로워질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촌캉스가 대세로 떠오르면서

안정감과 편안함을 얻기 위해

자연을 찾아 나서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촌캉스를 경험하고 좋은 추억을 만든 사람들이

전원생활이라는 꿈을 꾸며 도시로 돌아갑니다.


자연의 소박하고 여유로운 삶에 대한 욕망은 크지만

도시와의 완전한 단절은 할 수 없는 이들에게

러스틱 라이프는 새로운 삶의 방식으로 

다가오는 것입니다.



도시의 삶에 지치고 사람들의 눈치를 많이보던 삶은

‘안녕~’ 하고 싶은 사람들은

전원생활에 오셔서 다른 삶을 꾸려나가십니다.


더욱 자신감 있는 모습으로 활기를 찾고

일상생활에서 얻는 소소한 행복을 많이 느끼시지요.

각자의 프라이버시가 보장된 나만의 공간에서

걱정 없이 원하는 삶을 만들어나갈 수 있는 

나만의 공간이라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휘페스타두메향기세대


서울에서 우울증이나 마음고생으로

 힘들어하던 사람들이

휘페스타에서 전원생활을 하시며

많이 치유 되는 모습도 보았고,

그저 여행이나 잠시의 머무름으로 시골에 오셨다가

이곳의 여유로움이 좋아서

전원생활을 선택하기도 하십니다.


 휘페스타 두메향기 단지 세대


휘페스타 입주민들 중 절반 이상은 

실제로 서울로 출퇴근을 하고 계십니다. 

완전히 시골생활을 하기 힘든 사람들은

도시와 시골로의 삶의 터전을 동시에 유지하는

‘듀얼라이프’를 택하여

전원주택을 세컨하우스로 활용하기도 하시지요.


휘페스타두메향기단지세대


시골에서 힐링할 수 있는

 며칠간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내고 나면

서울로 돌아가서 직장생활을 할 때에도 

더욱 에너지 넘치는 일상이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실제로 휘페스타에서 전원생활을 하시는 분들 중

게으른 사람은 한 분도 계시지 않을만큼,

이곳에서는 내가 스스로 뭔가를 하고 싶고,

만들어보고 싶어져서 자발적으로 부지런해집니다. 


그렇게 나만의 시골향 라이프 스타일을 만들 수 있고,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루어 나가는 

워라벨을 실천할 수 있는  전원생활은 

정말 누구나 꿈꿀만합니다.


휘페스타 리저브


전원생활이라고 하면

‘오래된 것, 동떨어진 곳’ 이라고 생각하여

거부감이 들던 예전과는 달리

전원생활의 새로운 소비 트렌드를 이끄는 주력세대가

3040세대로 바뀔만큼

전원생활을 택하는 연령층이 낮아지고 있습니다. 


전원생활에서 경험하는 일상의 모든 것들이

그들에게는 ‘옛 것’이 아닌 ‘새로운 것’이기 때문에

이런 ‘뉴트로’적인 경험을 할 수 있는 전원생활은

그들에게 새로운 놀거리와 

즐기고, 누릴 게 많은 장소로 각광 받고 있는 것입니다. 


더불어 휘페스타에는 그들이 태어날때부터 나고 자란 

도시의 생활도 버리지 않고 할 수 있다는 것이야 말로

가장 큰 선택의 이유이기도 하지요. 


휘페스타 4차 단지 공사 현장



이태리 주문제작 가구 루베 LUBE


휘페스타 리저브 단지


최고의 설계로 지어지는 주인을 닮은 집과,

최고의 성능과 디자인의 

하이엔드 가전과 가구를 통한 실내인테리어.

뿐만 아니라 내가 살 집 주변의 완벽한 단지의 구성은

전원주택을 고려하는 사람들에게 

경험해 보지 못한 삶의 방식에 대한 설렘이고

현실에서의 탈출구가 될 것입니다.



오히려 시골에서 

더욱 풍요롭게 누릴 수 있고,

거기에 더불어 

여유와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휘페스타에서의 전원생활은

그야말로 탁월한 선택이고, 

최선의 선택이 될 것입니다. 

주소 |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목왕로 615-10 

사업자등록번호 | 228-87-01234   대표이사 | 문민숙
문의 |  1566 - 4706
© HYFESTA 2020

SNS